메인그룹 > 게시판
  • [답변] 표중세 예문 해석
  • 관리자
  • 작성일 : 2020-01-28 03:56:05
    익명 님의 글입니다. >표중세 109페이지 입니다. (나) 문장 해석이 안되네요...ㅠㅠ
    >
    >



    개의 성품은, (어쩌고 저쩌고 하여) 많은 개가 시체를 다투어 잡음에 다르지 아니하니라.
    -----------------
    '한'은 '1(일)'이 아니라 '많다(하다)'입니다. 어제서문에 "마참내 제 뜨들 시러 펴디 못할 놈이 '하니라'" 하는 '하다' 그거요.
    개, 특히 들개가 시체를 뜯어 먹을 때 서로 막 싸우고 으르렁거리는 이미지를 떠올려 보세요. 저기 ?? 에 생략된 부분을 알면 조금 도움이 됩니다. 법화경언해는 부처님 말씀인데, 부처님은 '집착'을 버리고 열반에 들라고 하셨지요? 저 원문은 '개의 성품은 구차하여 집착이 많다. 집착이 많으면 열반에 못 든다.' 이런 이야기의 일부입니다. 

    표중세 책에 저 예문이 나온 맥락은 아마 "관형절의 주어가 속격으로 드러나는 예" 인 것 같네요.왜냐하면,
    "많은 개의 시체"를 다투어 잡는다는 이야기가 아니라 
    "많은 개가" 시체를 다투어 잡는다는 이야기 거든요.

    "나의 살던 고향은 꽃 피는 산골"에서 관형절의 주어 "나"는 속격이지요. 주격으로 표시하면
    "내가 살던 고향은 꽃 피던 산골"입니다.

    이와 같이 사진 속의 예문도,

    (1) 개의 성품은 "많은 개가" 시체를 다투어 잡음(과 같다). 하는 대신에
    (2) 개의 성품은 "많은 개의" 시체를 다투어 잡음(가 같다). 라고 쓴 거고, 이런 "관형절의 주어가 속격으로 드러나는" 현상은 '그딋 혼 조초하여' 등 중세 국어에 아주 빈번합니다. 

    참고로

    (가) 가. 어믜 간 땅 

    이것도 
    "어미가 간 땅"으로 쓸 것을
    "어미의 간 땅"으로 써서, 관형절 '어미가 가다'의 주어 '어미'가 속격 '어믜'로 드러난 예입니다.

    법화경언해 원문 출처: https://akorn.bab2min.pe.kr/doc/67?p=9

    狗性은 苟且??야 而善執守????니 譬識情의 執著也??시니라
    가?? 性은 苟且??야 자보??? 잘 ????니 識情의 執着??? 가???비시니라

    群狗??? 譬六識??시니 搏撮이 卽執取義니
    한 가히??? 六識을 가???비시니 搏撮이 곧 자바 가지논 ??디니

    一切幻法이 無可愛樂ㅣ어??? 而六識의 妄著이 無異群狗의 競搏死屍也??니라
    一切 幻法이 어루 ???? 즐규미 업거늘 六識의 妄量으로 着호미 한 가히의 주검 ??톼 자보매 다??디 아니??니라
     
작성자 :
암호 :
스팸방지 : 좌측의 문자를 입력해주세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음.. 궁금하거나 필요한 거 있으면.. 글 쓰셔도 돼요^^.. 관리자 2018-03-28 149
204 Q. 문학의 심미적 가치 익명 2020-03-03 22
203 [답변] 문학의 심미적 가치 관리자 2020-03-03 34
202 Q. 비유와 상징 구분 익명 2020-03-03 25
201 [답변] 비유와 상징 구분 관리자 2020-03-03 34
200 Q. 표중세 예문 해석 익명 2020-01-28 24
-> [답변] 표중세 예문 해석 관리자 2020-01-28 39
198 Q. '이다' 형용사로 보는 관점, '있다', '없다' 품사 좀 알려.. 관리자 2020-01-20 78
197 Q. 학생들의 자리배열은 자유석인가요 지정석인가요?.. 관리자 2020-01-20 38
196 Q. 품사를 탐구하도록 구현한 사례가 있을까요?.. 관리자 2020-01-20 35
195 Q. 개념을 주로 순우리말로 알려주시나요, 한자어로 알려주시.. 관리자 2020-01-20 9
194 Q. -게 되다 익명 2019-12-18 28
193 [답변] -게 되다 관리자 2019-12-18 33
192 언어개선 프로젝트 후기 [1] 오선님 2019-11-29 68
191 Q. 설명방식을 반드시 배워야 하는지? 익명 2019-11-13 59
190 [답변] 설명방식을 반드시 배워야 하는지? [1] 관리자 2019-11-13 77
189 Q. 글의 설명방식 중  ‘분류’와 ‘구분' 익명 2019-11-13 57
188 [답변] 글의 설명방식 중 ‘분류’와 ‘구분' [2] 관리자 2019-11-13 63
187 Q. 음절축약 [2] 익명 2019-11-04 84
186 Q. 음운 축약 [1] 익명 2019-10-24 38

[처음] ◁ < [1] [2] [3] [4] [5] [6] [7] [8] [9] [10] [끝]

작성자   제목   내용  
본 사이트에는 게시판이 5개 있습니다. 원하는 자료가 안 보이면 전체 게시판에서 검색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