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찰음 ㅍ

By in 교육교육, 문법 on 2017년 6월 19일
ㅍ은 양순 파열음이다.
영어의 F 는 순치 마찰음이다.
일본어의 は는 양순 마찰음이다.
한국어의 ‘ㅎ’는 후두 마찰음이라서 ‘ㅂ, ㅍ’와는 전혀 무관한 소리이다.
그러나 일본어의 は(하)는 양순 마찰음이기 때문에 유성음화 하면 국어의 양순음 ‘ㅂ’과 비슷한 ば(바)가 된다.
마찬가지로 기가 첨가 되면 국어의 양순음 ‘ㅍ’와 비슷한 ぱ(파)가 된다.
한국인이 ‘후지산’을 읽으면 일본인이 ‘후지산’을 발음하는 것과는 다르다.
‘후’가 ‘부’로 바뀌고 ‘푸’로도 바뀌는 것이 ふぶぷ 국어의 자음체계표에서는
계열을 뛰어넘는 것이지만 일본 음운 체계에서는 같은 계열 내의 변화이다.
한국인도 ㅍ를 부드럽게 발음할 때는 두 입술 사이에서 파열하지 않고 마찰시키면 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