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그룹 > 게시판
  • [답변] 감히 헐워 상해오디 아니홈
  • 관리자
  • 작성일 : 2019-10-03 05:43:23
    ‘감히 헐워 상해오디 아니홈’은
    불감훼상(不敢毁傷)을 번역한 말인데, 현대말로
    ‘감히 (나의 신체를) 헐게 하여 상하게 하지 아니함’입니다.

    동사는 ‘헐다’, ‘상하다’가 나오는데, 중세에는 현대에 비해 사동사 파생이 자유로웠지요.
    사동사 파생 접미사는 ‘-이히리기우구추-’가 있는데,
    ‘헐게 하다’는 ‘헐-우-다’처럼 ‘-우-’를 쓰고(헐우다+어=헐우어>헐워)
    ‘상하게 하다’는 ‘상하-이-다’처럼 ‘-이-’를 씁니다.(상하ㅣ다+지=상하이지>상해지)

    ‘-오-’가 문제인데, 1인칭 ‘-오-’라고 보기 어려운 이유는, 앞에 나오는 ‘공자께서 증자에게 일러 가로되’ 때문입니다. 1인칭 ‘-오-’라면 ‘상하게 하는’ 주체가 ‘공자’여야 하는데, 공자는 자신의 이야기를 하는 게 아니라 일반적인 교훈을 주고 있기 때문에 1인칭의 ‘-오-’로 보기 어렵습니다.
    그래서 학자들은 사동 접사가 이중으로 붙은 걸로 보기도 합니다. 현대에도 그 흔적이 남아 있어서 사동의 ‘-이-’ 뒤에 ‘-우-’가 덧붙는 사동사의 예시가 있습니다.
    ‘상해오디’의 '-오-'도 그렇게 해석이 가능합니다.

    자다>자이다(자게하다)>자이우다(자게하다)=재우다
    서다>서이다(서게하다)>서이우다(서게하다)=세우다
    크다>크이다(크게하다)>크이우다(크게하다)=킈우다>키우다
    상하다>상하이다(상하게하다)>상하이오다(상하게하다)=상해오다
    좀 다른 예로 다음과 같은 '우 남용'이 있습니다.
    부르다>불리다>불리우다
    가리다>가리우다
     
작성자 :
암호 :
스팸방지 : 좌측의 문자를 입력해주세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음.. 궁금하거나 필요한 거 있으면.. 글 쓰셔도 돼요^^.. 관리자 2018-03-28 109
190 Q. 설명방식을 반드시 배워야 하는지? 익명 2019-11-13 3
189 [답변] 설명방식을 반드시 배워야 하는지? 관리자 2019-11-13 4
188 Q. 글의 설명방식 중  ‘분류’와 ‘구분' 익명 2019-11-13 2
187 [답변] 글의 설명방식 중 ‘분류’와 ‘구분' 관리자 2019-11-13 0
186 Q. 음절축약 [2] 익명 2019-11-04 7
185 Q. 음운 축약 [1] 익명 2019-10-24 6
184 Q. 감히 헐워 상해오디 아니홈 익명 2019-10-03 34
-> [답변] 감히 헐워 상해오디 아니홈 관리자 2019-10-03 217
182 고운말 쓰기 프로젝트의 내용에 대해 문의합니다... 오선님 2019-10-02 27
181 [답변] 고운말 쓰기 프로젝트의 내용에 대해 문의합니다... 관리자 2019-10-03 40
180 Q. 한역시 한역 가사 [1] 익명 2019-09-19 17
179 Q. 작문 맥락. 작문 상황. 수사적 맥락이요 [1] 익명 2019-09-19 10
178 Q. 음운변동에서 교체와 동화의 범주 [3] 익명 2019-09-19 25
177 Q. 단발어가 무엇인가요? 익명 2019-09-19 9
176 [답변] 단발어가 무엇인가요? 관리자 2019-09-19 15
175 Q. 중세문법 하다이다, 하더이다 [1] 익명 2019-09-19 6
174 Q. 중세 국어 질문 익명 2019-09-19 6
173 [답변] 중세 국어 질문 관리자 2019-09-19 5
172 Q. 용비어천가 125장에서 성신=임금? [1] 익명 2019-09-19 8

[처음] ◁ < [1] [2] [3] [4] [5] [6] [7] [8] [9] [10] ▷ [끝]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