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팸 때문에 '댓글'을 막아뒀는데, 댓글이 꼭 필요하시면 '로그인'하셔서 댓글을 다세요. ID: guest PW: guest
메인그룹 > 게시판
  • Q. 상춘곡의 구절 해석 질문드립니다.
  • 익명
  • 작성일 : 2021-08-11 02:30:47
    안녕하세요 선생님. 고전시가 상춘곡 공부를 하다가 한 구절이 잘 해독이 안 되어 질문 올려봅니다.

       홍진에 뭇친 분네 이내 생애 엇더한고
       옛 사람 풍류를 미칠가 못 미칠가
       천지간 남자 몸이 날만한 이 하건마는
       산림에 뭇쳐 잇셔 지락을 모를 것가


    밑줄 친 부분의 해석이 다소 모호하여 몇 가지 자료를 찾아봤는데, 통일되어 있지는 않았습니다.

       1. 산림에 묻혀 지내어 (내가) 홍진의 지락을 모르겠는가 (한국문학통사)

         한국문학통사 원문: "자기도 남들과 같은 '천지간 남자'여서 티끌세상 '홍진'에서 '지락'이라고 한 지극한 즐거움을 누릴 만하지만, 산림에 묻혀 지내는 기를 택해~"(2권 312p)

       2. 자연에 묻혀 사는 지락을 (그들은) 모르는 것인가 (인터넷 홈페이지 '희망의 문학')

    2번 해석의 출처가 1번 해석보다 신뢰성이 떨어지고, 시가 원문과도 다소 동떨어져 있기도 합니다. 하지만 지금까지 2번 해석을 더 많이 봐왔고 또 신뢰성 있는 해석 중에 2번처럼 보는 것은 없는지 궁금하여 질문드립니다. 밑줄 부분의 해석을 어떻게 해야 적절할지 답변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선생님!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수정) 음.. 궁금하거나 필요한 거 있으면.. 글 쓰셔도 돼요^^.. 관리자 2018-03-28 284
273 Q. 효용론에 대해 궁금한 점이 있습니다.^^ [1] 익명 2021-08-27 17
-> Q. 상춘곡의 구절 해석 질문드립니다. 익명 2021-08-11 13
271 [답변] 상춘곡의 구절 해석 질문드립니다. [1] 관리자 2021-08-12 18
270 Q. 중세국어 연철 표기와 입성에 대한 질문입니다.. [2] 익명 2021-07-20 48
269 Q. 사회적 상호작용으로서의 읽기와 쓰기 [3] 익명 2021-05-19 45
268 [답변] 사회적 상호작용으로서의 읽기와 쓰기 [1] 관리자 2021-05-21 43
267 음운 관련해 질문드립니다. [1] 정다영 2021-04-03 140
266 [비밀] Q. 선생님, 질문 있습니다. 익명 2021-03-30 2
265 [답변]선생님, 질문 있습니다. 관리자 2021-03-30 61
264 [답변]선생님, 질문 있습니다. 익명 2021-03-31 73
263 Q. 훈민정음 가르칠 때 익명 2020-12-06 82
262 [답변] 훈민정음 가르칠 때 관리자 2020-12-06 114
261 Q. 접어들다와 나타나다 익명 2020-12-04 41
260 [답변] 접어들다와 나타나다 관리자 2020-12-05 60
259 Q. 중세국어 '-어나'와 ㄱ약화 관련 [1] 익명 2020-12-04 55
258 Q. 부사절과 서술절 관련 질문입니다! [2] 익명 2020-11-11 59
257 Q. 간접인용절의 범위 [1] 익명 2020-11-05 62
256 토의하기 질문드립니다! 김진솔 2020-11-04 65
255 [답변] 토의하기 질문드립니다! 관리자 2020-11-05 75

[처음] ◁ < [1] [2] [3] [4] [5] [6] [7] [8] [9] [10] [끝]

작성자   제목   내용  
본 사이트에는 게시판이 5개 있습니다. 원하는 자료가 안 보이면 전체 게시판에서 검색해 보세요.